신한금융그룹, 4년간 스포츠·아이스클라이밍 후원한다
    • 입력2021-03-09 18:28
    • 수정2021-03-09 18:27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1
9일 오전 서울 중구 신한은행 본점에서 열린 신한금융그룹의 대한산악연맹과 후원 계약 협약식에서 스포츠클라이밍 국가대표팀 서채현 선수, 신한금융그룹 조용병 회장, 대한산악연맹 손중호 회장, 스포츠클라이밍 국가대표팀 천종원 선수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 신한금융

[스포츠서울 권오철 기자] 신한금융그룹이 대한산악연맹과 4년간의 스포츠클라이밍 및 아이스클라이밍 공식 후원 계약을 체결했다.

신한금융은 9일 오전 서울 중구 소재 신한금융지주 본사에서 조용병 회장 및 사단법인 대한산악연맹 손중호 회장, 대한민국 클라이밍 국가대표팀 선수들이 참석한 가운데 대한산악연맹과 후원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대한산악연맹은 대한민국 산악스포츠 활성화와 올바른 산악 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1962년 설립된 단체로, 최근 새로운 생활 스포츠로 각광 받는 스포츠클라이밍·아이스클라이밍 국가대표팀을 육성하고 있다.

대한산악연맹은 2011년부터 10년 간 국제 대회인 ‘UIAA(국제산악연맹) 아이스클라이밍 월드컵’을 성공적으로 개최하며 상위권 선수들을 다수 배출해 왔다. 그리고 2024년에 열리는 강원 유스 동계올림픽 정식종목으로 아이스클라이밍이 채택될 수 있도록 추진하고 있다.

스포츠클라이밍은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첫 정식종목으로 채택됐다. 이 대회에서 대한민국 스포츠클라이밍 국가대표팀은 남자부 금메달, 여자부에서 은메달과 동메달을 획득하며 스포츠클라이밍 부문에 대한 경쟁력을 세계에 알렸다.

신한금융은 본 계약을 통해 대한민국 스포츠클라이밍·아이스클라이밍 국가대표팀의 메인 후원사로서 향후 4년간 대표팀이 출전하는 올림픽 및 국내·외 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지원하기로 했다.

이날 협약식에서 조용병 회장은 “최근 새로운 생활스포츠로 각광받는 스포츠클라이밍·아이스클라이밍 종목의 국가대표팀을 후원하게 되어 기쁘다”며, “선수들이 더 좋은 환경에서 훈련에 매진 할 수 있도록 다방면으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대한산악연맹 손중호 회장은 “코로나19로 힘든 시기임에도 스포츠클라이밍·아이스클라이밍 종목을 위해 후원을 결정해 주셔서 감사하다”며, “스포츠클라이밍·아이스클라이밍 국가대표팀이 올림픽을 비롯한 국제대회에서 좋은 경기력을 발휘하고 종목의 저변이 확대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konplash@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