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달의 소녀 츄, 학폭 의혹 부인 "근거없는 허위 내용"[전문]
    • 입력2021-02-23 09:23
    • 수정2021-02-23 09:22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츄
[스포츠서울 정하은기자]이달의 소녀 츄가 학교 폭력 의혹을 부인했다.

이달의 소녀 소속사 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는 23일 오전 공식입장을 내고 “제기한 주장은 사실과는 다른 내용이 포함되어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무분별하게 확산되는 일은 더 이상 없어야 할 것입니다”라고 밝혔다.

이어“이슈와 관련된 내용 관계를 명확히 하여 더 이상의 피해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면서 “근거 없는 허위 내용들로 아티스트의 이미지 및 명예를 훼손시키는 경우 가능한 범위 내 취할 수 있는 모든 조치를 취할 것을 알려드립니다”라고 말했다.

특히 소속사는 “상황을 묵과하지 않고, 아티스트의 권익 보호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며 “확인되지 않은 일방적인 주장에 근거한 추측성 보도는 자제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라고 당부했다.

앞서 지난 22일 오후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이달의 소녀 츄와 중학교 동창이라고 주장하는 누리꾼이 학창시절 츄로부터 학교 폭력을 당했다는 글이 게재돼 논란이 일었다.

이하 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 입니다.

현재 온라인상에서 퍼지고 있는 소속 아티스트 이달의 소녀 관련 이슈에 대한 당사의 입장을 전해드립니다.

먼저, 당사는 이슈와 관련된 내용 관계를 명확히 하여 더 이상의 피해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제기한 주장은 사실과는 다른 내용이 포함되어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이어 무분별하게 확산되는 일은 더 이상 없어야 할 것입니다.

또한 당사는 근거 없는 허위 내용들로 아티스트의 이미지 및 명예를 훼손시키는 경우 가능한 범위 내 취할 수 있는 모든 조치를 취할 것을 알려드립니다.

더불어 상황을 묵과하지 않고, 아티스트의 권익 보호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입니다.

마지막으로 확인되지 않은 일방적인 주장에 근거한 추측성 보도는 자제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 | 김도훈기자 dica@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