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구협회, 이재영·이다영 母 김경희씨 '장한 어버이상' 취소 절차
    • 입력2021-02-15 15:46
    • 수정2021-02-15 15:45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포토] 이재영-이다영-김세영, 패배는 쓰라리지만...
흥국생명 이재영, 이다영, 김세영 등이 29일 경기도 수원실내체육관에서 진행된 현대건설과의 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2-3으로 패한 뒤 하이파이브를 하며 경기를 마치고있다. 2020.12.29. 김도훈기자 dica@sportsseoul.com
[스포츠서울 정다워기자] 대한민국배구협회과 학교 폭력 가해자인 이재영, 이다영의 국가대표 자격을 박탈한 데 이어 두 선수의 모친인 김경희씨가 지난해 수상한 ‘장한 어버이상’을 취소하기로 했다.

협회는 15일 “김씨가 2020 배구인의 밤에서 받은 장한 어버이상을 취소한다”라면서 “곧 열리는 이사회에 안건으로 상정돼 공식 취소 절차를 밟는다”라고 설명했다.

국가대표 출신인 김씨는 고교 시절부터 실력을 인정받았고, 효성 배구단에서 세터로 활약했다. 1988 서울 올림픽에도 출전한 경력이 있다. 쌍둥이 자매의 어머니로 두 선수가 V리그 대표 스타로 떠올랐고, 지난해 그 공을 인정받아 상을 받기도 했다.

그러나 김씨는 최근 피해자 가족의 폭로로 팀에 부적절하게 영향력을 행사했다는 의혹을 받았다. 결국 협회는 김씨가 받은 상을 취소하기로 했다.

weo@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