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레이키즈 출신 김우진, 성추행 루머 유포자 고소
    • 입력2021-02-01 21:50
    • 수정2021-02-01 21:49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김우진
[스포츠서울 정하은기자]스트레이 키즈 출신 가수 김우진이 루머 유포자에게 칼을 빼들었다.

1일 소속사 10x엔터테인먼트 측은 “지난해 9월 SNS에 루머를 올린 누리꾼 A를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위반, 모욕 등의 혐의로 서울지방경찰청에 고소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이 같은 루머 유포에 단호하게 대응할 것이라며 선처는 없을 것이라고 경고했다.

지난해 9월 외국인 누리꾼 A는 SNS를 통해 자신이 김우진에게 성추행을 당했다는 글을 올려 논란이 됐으나 김우진 측은 이는 사실이 아니라며 단호한 대응을 예고했다.

김우진은 지난 2018년 그룹 스트레이 키즈 멤버로 가요계에 데뷔했다. 그러나 2019년 10월 팀에서 탈퇴했으며,지난해 10x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체결 후 솔로 가수 데뷔를 준비 중이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 | 10x엔터테인먼트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3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