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빙상퀸' 박승희, "♥좋은 사람 만나 4월 결혼...예쁘게 살겠다"[전문]
    • 입력2021-01-27 19:10
    • 수정2021-01-27 19:1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이게은기자] 쇼트트랙, 스피드 스케이팅 국가대표 선수 출신 박승희가 결혼 소감을 밝혔다.

27일 박승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좋은 사람을 만나 4월에 결혼을 하게 되었다. 그분은 참 긍정적이고 작은 일에 감사할 줄 아는 정말 좋은 사람이다. 아직 결혼이라는 게 조금 어색하지만 예쁘게 잘 살아보겠다"라고 전했다.


또 "결혼 전에도 후에도 좋은 모습으로 만날 수 있게 노력하겠다"라고 덧붙였다.


박승희는 오는 4월 17일 5세 연상의 패션 브랜드 대표와 결혼식을 올린다. 두 사람은 1년 6개월 전 모임에서 만나 교제를 시작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박승희는 은퇴 후 가방 디자이너로 변신해 주목받았다.


다음은 박승희 글 전문


안녕하세요. 박승희입니다. 이런 글을 쓰게 될 줄 몰랐는데 쓰게 되네요.


제가 너무 좋은 사람을 만나 4월에 결혼을 하게 되었습니다. 그분은 참 긍정적이고 작은 일에 감사할 줄 아는 정말 좋은 사람이에요.


아직 결혼이라는 게 조금 어색하지만 예쁘게 잘 살아보겠습니다! 결혼 전에도 후에도 좋은 모습으로 만날 수 있게 노력할게요. 감사합니다.


eun5468@sportsseoul.com


사진ㅣ어썸프로젝트 컴퍼니 제공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