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송유정,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나
    • 입력2021-01-25 11:55
    • 수정2021-01-25 11:54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송유정
[스포츠서울 남혜연기자]배우 송유정이 하늘의 별이 됐다.

25일 연예계 관계자에 따르면 “송유정이 지난 23일 세상을 떠났다. 지인 및 최측근만 참석한 가운데 조용히 장례를 치렀으며, 오늘 발인을 했다”고 밝혔다.

송유정은 명품 브랜드 뷰티 모델로 이름을 알렸으며, 2013년 MBC 주말드라마 ‘황금무지개’를 통해 연기자로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다. 이후 MBC ‘소원을 말해봐’, KBS2 ‘학교 2017’ 등에 출연했다. 이와 함께 각종 CF 모델로 활동하며 배우로 성장해왔다.

특히 2019년에는 비가 소속된 써브라임아티스트에이전시와 계약을 하며 연예계 활동에 박차를 가했던 터라 갑작스런 소식에 안타까움을 더하고 있다.

whice1@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5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사고]2022 제11회 전국 중.고 인문학 경진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