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은진♥전승빈, 부부됐다 "'나쁜사랑'으로 인연맺어"[전문]
    • 입력2021-01-12 18:16
    • 수정2021-01-12 18:25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이게은기자] 그룹 베이비복스 출신 심은진이 5세 연하의 연인 배우 전승빈과 부부의 연을 맺었다고 발표했다.

12일 심은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수줍지만, 여러분들께 고백하려고 한다"고 운을 띄운 후 "저는 오늘, 2021년 1월 12일부로 전승빈씨와 서로의 배우자가 되었다"고 밝혔다.


또 MBC 드라마 '나쁜 사랑'을 통해 연인으로 발전했다고 알리면서 "누군가는 연애 1년도 안되서 결혼하는 건 너무 이른감이 있지 않겠냐고 할 테지만 제 경험에 의한, 사람에 대한, 확신이 있었다. 시간의 길고 짧음은 저에게 중요한 문제가 아니었다"며 전승빈을 향한 믿음을 드러냈다.



결혼식에 대해선 "날짜를 아직 잡지 못했다. 해외에 있는 가족들이 한국에 올수 있는 시기를 잠시 기다려보려고 한다"며 "가족, 지인분들 모셔서 밥 한 끼 대접할 수 있는 날이 어서 오기를 기도한다"고 이야기했다. 이와 함께 결혼 반지를 착용한 사진을 게재해 눈길을 모았다.


한편 심은진은 1998년 베이비복스로 데뷔했으며 이후 배우로 전향해 tvN '노란 복수초', MBC '야경꾼일지', '부잣집 아들', SBS '빅이슈' 등에 출연해왔다. 전승빈은 KBS2 '천추태후', JTBC '보좌관', MBC '나를 사랑한 스파이' 등에 출연했다.


다음은 심은진 글 전문


안녕하세요. 심은진입니다. 수줍지만, 여러분들께 고백하려고 해요:) 저는 오늘, 2021년 1월 12일부로 전승빈씨와 서로의 배우자가 되었습니다:)


MBC '나쁜사랑'이라는 드라마로 처음 알게 되었고, 동료이자, 선후배로 지내오다, 드라마가 끝날 무렵, 서로의 마음을 알게 되었습니다. 그 후로 서로를 진지하게 생각하며 만나다 오늘에까지 오게 되었네요:) 누군가는 연애 1년도 안되서 결혼하는건 너무 이른감이 있지 않느냐 할 테지만, 사실, 제가 이젠 어린 나이만은 아닌 나이기에, 그러한 염려는 조금 접어두고, 제 경험에 의한, 사람에 대한, 확신이 있었다고 얘기하는 게 맞을 것 같아요 :)


시간의 길고 짧음은 저에게 중요한 문제가 아니었습니다. 이 사람과 남은 나의 인생을 같이 공유하고, 오래오래 서로를 바라보면서 살고 싶다는 생각이 들게 해주는 사람은 그리 흔히 찾아오는 행운은 아니기에, 그런 마음을 먹은 순간 오히려 시간을 더 두고 지켜보는 게 무슨 소용이 있을까란 생각이 지배적이었습니다. 순간순간이 행복할수 있다면 그걸로 참 좋은일이니까요~:)


그래서 바라건대, 앞으로 처음 가보게 될 시작점앞에서 여러분들의 응원부탁드려요. 예쁘고 곱게 걸어갈수 있도록 박수도 부탁드립니다 :)


결혼식은, 지금 많이 힘든시기라 날짜를 아직 잡지 못했습니다. 해외에 있는 가족들이 한국에 올수 있는 시기를 잠시 기다려보려고 합니다. 그래서, 결혼식이라는 단어보다 서약식이라는 단어를 쓰는게 더 맞을것 같습니다. 가족,지인분들 모셔서 밥한끼 대접할수 있는 날이 어서 오기를 기도하겠습니다.


어찌됐든, 길게 주저리주저리 늘어놓은 제 얘기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예쁘고, 곱게 걸어가서 씩씩하고 멋지게 살아보겠습니다.:) 2021년, 이제 시작이네요.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여러분들의 건강과 안녕에 대해 기도하겠습니다. 모두들 아시죠? 차조심, 몸조심, 사람조심.


사진ㅣ최승섭기자 thunder@sportsseoul.com, 심은진 SNS.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