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캐스팅' 출연 40대 배우, 女후배 강간미수 혐의
    • 입력2021-01-11 17:00
    • 수정2021-01-11 16:59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누구 물음표
[스포츠서울 김선우기자]드라마 ‘굿캐스팅’에 출연한 40대 배우 A씨가 여성 후배 B씨를 강간미수한 혐의로 적발됐다.

11일 스포츠경향은 지난 12월 23일 경기도에서 배우 A씨가 여자 후배 B씨를 추행했으며 A씨는 성추행 및 강간미수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고 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A씨는 B씨를 경기도 소재 별장으로 유인해 뒤에서 강제로 껴안고 성적인 농담을 하는가 하면 바지를 탈의하기까지 추행이 시작됐다고 밝혔다.

이로 인해 B씨는 정신적 충격을 받아 정신과 치료를 받고 있고, A씨는 16일 경찰 조사를 앞두고 있다.

한편 A씨는 SBS 드라마 ‘굿캐스팅’, 영화 ‘대장 김창수’,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등에 출연한 것으로 알려졌다.


sunwoo617@sportsseoul.com

사진 | 스포츠서울DB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9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