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어보살' 패혈증 투병 회고 김태원 "앓다가 살아나…걸어다니는 게 기적"
    • 입력2021-01-11 13:59
    • 수정2021-01-11 16:3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6-1
[스포츠서울 이용수기자] 부활 김태원이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에 출연한다.

11일 방송되는 KBS Joy 예능프로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 95회에는 부활의 김태원이 의뢰인으로 출연한다.

이날 보살로 변신한 이경규는 의뢰인으로 김태원이 등장하자 “여기서 김태원을 만날 줄 몰랐다”라고 반가워하면서 “지난해 김태원이 힘들어 할 때 함께 있었다”라며 남다른 우정을 자랑한다.

지난해 패혈증으로 크게 고생했던 김태원은 “앓다가 살아났다. 살아서 걸어다니는 게 기적이라 할 정도였다”라며 당시의 아픔을 덤덤히 털어놓는다.

6-2
김태원은 최근 부활 정규 앨범을 준비하면서 마음고생을 하고 있다고 고백한다. “노래들이 모두 엉켰다”라며 힘들어하는 김태원에게 이수근과 서장훈은 “우리가 다 풀어주겠다. 의외로 간단하다”라며 해결책을 제시한다.

‘띠용 신’으로 합류한 이경규 역시 그동안 다져온 내공으로 특별한 가르침을 선사하며 예능 치트키다운 면모를 발휘할 예정이다. 이에 김태원은 “여기 말씀들이 너무 아름답네”라며 감탄했다는 후문이다.

과연 김태원의 고민을 해결해줄 이수근, 서장훈, 그리고 이경규의 조언은 무엇일까. 이들의 조민과 조언이 담긴 ‘무엇이든 물어보살’ 95회는 오늘(11일) 밤 8시 30분 방송된다.
purin@sportsseoul.com

사진 | KBS Joy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